순정황자님, 왜 잘해 주세요?
용고기,한민트,강차
총 59화 연재중
4.7 (12명)
1.5만명이 읽었어요
할인
총 3화 무료
대여
200 ⓒ/ 1일
대여
11,200/ 7일
소장
500 ⓒ
소장
28,000
책 소개
“저, 저를 어떻게 하시려는 거예요?”
“강의 신에게 제물로 가는 거다.”

더러운 천민이라며 괄시받고 산 리샤의 서러운 삶,
그 불행이 절정에 이르러 꼼짝없이 강물에 빠질 뻔한 순간
폭우가 쏟아지며 흰빛과 함께 한 남자가 나타났다.

어두컴컴하기만 했던 리샤의 인생에 든
그 구원의 빛줄기는 바로, 황자 헬리오스.
영문도 모른 채 그 남자와 함께 황궁에 간 리샤는
오랜만에 달콤한 초콜릿도 먹고, 따뜻한 물에 목욕도 했다.

다정한 사람들, 따뜻한 세상.
그렇게 모든 것이 바뀌기 시작했다.

그리고 스스로도 몰랐던 그녀의 정체는
아가이아 제국을 수호하는 인신(人神),
제국에서 가장 고귀한 핏줄인 ‘알레프’라고 하는데……?

아니. 그래요, 알겠어요!
근데 그건 그거고, 황자님은 도대체…….

“왜 이렇게 저한테 잘해 주세요?”

작가 소개
  • 작가용고기,한민트,강차

출판사
위즈덤하우스